나 자신을 의지처로 하여 걸어가는 삶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