-

집착 없이 세상을 걸어가고

아무 것도 가진 것 없이

자기를 다스릴 줄 아는 사람

모든 속박을 끊고

괴로움과 욕망이 없는 사람

미움과 잡념과 번뇌를 벗어던지고

맑게 살아가는 사람

거짓도 없고 자만심도 없고

어떤 것을 내것이라 집착하지도 않는 사람

이미 강을 건너 물살에 휩쓸리지 않는 사람

이 세상이나 저 세상이나 어떤 세상에 있어서도

삶과 죽음에 집착이 없는 사람

모든 욕망을 버리고 집 없이 다니며

다섯 가지 감각을 안정시켜

달이 월식에서 벗어나듯이 붙들리지 않는 사람

모든 의심을 넘어선 사람

자기를 의지처로 하여 세상을 다니고

모든 일로부터 벗어난 사람

이것이 마지막 생이고 더 이상 태어남이 없는 사람

고요한 마음을 즐기고

생각이 깊고

언제 어디서나 깨어 있는 사람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ㅡ숫타니파타 490-503